박준수
일이 바빴던 한 날 점심시간 피곤해하던 직장 동료들에게 자양강장제를 선물하여 힘을내자 말해주었습니다.

댓글 남기기

0자 /

댓글