이수민
어린이집 교사로 일하고 있는데,어느날 노신사 분이 불쑥 방문하시더니,어린이용 마스크 500여장을 놓고 가시며,아이들 나눠 주라고 하시곤 가셨어요.너무감사했어요.

댓글 남기기

0자 /

댓글